Quantcast
[리뷰] ‘4시 뉴스집중’ 평창올림픽 남북 공동입장, 규칙 있나?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01.12 17:0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2일 ‘4시 뉴스집중’에서는 고려대학교 통일외교학부 남성욱 교수가 출연해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에 관한 이야기를 나눴다.

KBS1 ‘4시 뉴스집중’ 방송 캡처
KBS1 ‘4시 뉴스집중’ 방송 캡처


남북 공동입장을 할 경우, 지켜야 할 규칙이 있느냐는 질문에 남성욱 교수는“단독입장을 할 경우 한국은 선수단도 많고 임원단도 많은데 북한은 사실 선수단 10명, 임원단 10명, 총 20명이기 때문에 초라해보일 수 있다. 그렇기 때문에 분리입장보다는 공동입장을 하는 것이 맞다고 보고, 기존에도 9차례 성사됐었다. 또한 남남북녀라는 원칙이 있다. 남북이 성별을 바꿔가며 기수를 정하는 규칙이 기존에 있었다”고 말했다.
 
어떤 선수가 기수로 나올 것 같냐는 질문에는 “우리 측에서는 아이스하키 박우상 선수가 대표로 나올 것 같고, 깃발이 상당히 무겁기 때문에 북측에서도 키가 크고 체격이 있는 여자선수가 나올 것 같다”고 답했다.
 
KBS1 ‘4시 뉴스집중’은 매주 월~금 오후 4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