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모두의 연애’ 성시경, 이시아에게 “합승은 없다.내릴때까지 기다릴수 밖에”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1.06 00: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모두의 연애’에서는 이시아와 모두바에서 성시경과 신동엽에게 고민을 털어놨다.
 
5일 방송하는 tvN 현실 공감 토크 드라마 ‘모두의 연애’에서는 2년전 헤어졌던 남자친구 변우석을 잊지 못하는 정시아가 모두바를 찾아갔다.
 
신동엽과 성시경을 본 정시아는 자신이 아직도 못 잊게 된 전 남자친구 변우석에 대한 얘기를 했다.
 
성시경은 정시아에게 변우석에게 애인이 있다는 얘기를 듣고 “그 사람이 먼저 탔다. 목적지를 보고 따라가면서 그 사림이 내리면 저 다음에 타도 되겠느냐라고 물어야 한다. 합승은 없다. 끌어내리는 건 불법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말하지 않아도 아는 것은 초코파이 밖에 없다. 헤어지기 전에 자신의 마음을 표현했어야 했다”라고 조언했다.  
 
신동엽은 결혼식장에서 속으로는 당황스럽지만 침착하게 자연스럽게 얘기하라고 말했고 이시아는 변우석과 친구의 결혼식장에서 좋은 감정으로 만날것을 다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공감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tvN 현실 공감 토크 드라마 ‘모두의 연애’는 매주 금 밤 11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