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엑스아이디(EXID) 솔지, 안와감압술 받아…“상황 모르고 탈퇴하라는 악플에 상처받아” 눈물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8.01.04 09: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갑상선 기능 항진증’ 투병 중인 솔지가 안와감압술을 받는 것으로 알려지며 화제인 가운데 과거 이엑스아이디(EXID) 멤버들의 눈물이 이목을 모은다.
 
지난해 11월 ‘딩고’ 공식유튜브 채널에는 ‘re:play EXID-솔지 한마디에 울음바다 된 EXID 멤버들’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에는 EXID 멤버들이 컴백을 앞두고 솔직한 심정을 털어놨다. LE는 “결국엔 솔지 없는 EXID”, 혜린은 “쟤는 왜 서브인지 알겠어”, 하니는 “솔지 쟤는 애들이 번 돈으로 놀고먹으면서” 등의 상처 받았던 악플들에 대해 언급했다.
 
이어 솔지는 “사람들을 우리의 상황을 모른다. 온갖 추측들이 나오고 '탈퇴나 해라'라는 말도 있다”며 “그걸 보고 있으니 사실을 이야기하는 것 같고, 내가 정곡을 찔리는 것 같아서 마음이 너무 아프다”고 고백했다.
 

솔지 / 딩고 영상 캡처
솔지 / 딩고 영상 캡처


또한 “그런 현실들을 받아들이기 많이 힘들었다”고 털어놔 멤버들은 울음을 터트렸다.
 

솔지는 지난 2016년 12월 갑상선기능항진증 확진을 받고 활동을 중단했다. 솔지는 병세가 많이 호전되자 지난해 11월 이엑스아이디(EXID) 네 번째 미니앨범 녹음과 재킷 촬영에 참여한 바 있다.
 
4일 한 언론 매체는 솔지가 오는 8일 안와감압술을 받는다고 보도해 그의 건강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