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손흥민 풀타임 출전’ 토트넘, 스완지에 2-0 승…기성용은 결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원선 기자] 토트넘이 스완지 시티를 상대로 2-0 승리를 따냈다.
 
3일(한국시간) 토트넘은 웨일스 스완지 리버티 스타디움서 열린 ‘2017-2018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2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스완지를 상대로 2-0으로 승리했다.
 
경기 시작 전부터 날씨는 좋지 않았다. 비가 조금씩 내리고 있었던 것. 이날  손흥민은 토트넘의 좌측면 날개로 나서 크리스티안 에릭센과 호흡을 맞추며 활약했다.
 

손흥민이 풀타임 출전한 날, 스완지 시티의 기성용과 대결이 성사될까 관심이 모아졌지만 기성용이 종아리 부상으로 5경기 연속 결장하면서 맞대결은 무산됐다.
 
손흥민/ 토트넘 트위터
손흥민/ 토트넘 트위터

한편 이날 손흥민은 후반 4분 페널티 박스 부근에서 외발 슈팅을 시도에 이어 후반 30분, 위협적인 슈팅까지 보이며 스완지를 위협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