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엠카운트다운 연말특집 ‘아이돌부터 인디까지’

  • 박지혁 기자
  • 승인 2011.12.29 11:18
  • 댓글
  • 조회수 3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혁 기자] 대한민국 대표 K-POP 차트쇼 엠넷 <엠카운트다운>이 인기 아이돌부터 대중적인 사랑을 받은 인디밴드까지 다채로운 무대로 2011년 마지막 생방송을 장식한다.
 
먼저 지난

▲ 씨앤블루(CN BLUE), 사진=CJ E&M

2주 연속 엠카 1위의 영광을 안은 트러블메이커가 트리플 크라운에 도전한다. 또 인기 아이돌 밴드 씨엔블루가 일본 데뷔 싱글 ‘In my head’를 선보일 예정이다.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공개하는 무대다.
 
이어 인피니트, 에이핑크, B1A4, 보이프렌드 등 2011년 새롭게 떠오른 신예 아이돌 그룹들이 출동한다. 특히 최고의 한 해를 보낸 인피니트는 ‘내꺼하자’, ‘파라다이스’를 열창하며 팬들의 성원에 보답한다.
 

▲ 인피니트(Infinite), 사진=CJ E&M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서는 볼 수 없었지만 대중적인 사랑을 한 몸에 받은 가수들도 전파를 탄다. 홍대에 떠오르는 여성듀오 옥상달빛과 힙합계의 엄친아 래퍼 버벌진트가 그 주인공. 옥상달빛과 버벌진트는 생애 처음으로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 출연한다.
 
제작관계자는 “2011년 한 해를 빛낸 여러 K-POP 가수 뿐 아니라 그동안 차트 순위 상위권에 올랐지만 좀처럼 만나기 힘들었던 가수들의 무대도 준비했다”며 “가요 순위 프로그램의 정체성을 지키면서 음악적 다양성도 고려해 국내 전체 가요계에 도움이 되는 음악 프로그램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날은 씨엔블루, 트러블메이커, 인피니트, 에이핑크, YB, 보이프렌드, B1A4, 레드애플, 엠스트리트, 옥상달빛, 버벌진트(feat. 싼체스 of 팬텀), 정준일(메이트), M.I.B 등이 출연한다. MC토니안과 함께 '슈퍼스타K3' 출신 김민석이 스페셜MC로 진행을 맡는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은 29일(목) 오후 6시부터 엠넷과 tvN, KM을 통해 90분 동안 동시 생방송된다.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