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토픽] 조지 클루니, 어려울 때 힘 되어 준 친구 14명에게 ‘10억’씩 선물
  • 이원선 기자
  • 승인 2017.12.14 16: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원선 기자] 할리우드 배우 조지 클루니가 어려울 때 힘이 돼 준 친구들에게 10억을 선물했다.
 
13일(현지 시간) 미국 연예매체 페이지식스는 조지 클루니의 오랜 친구이자 사업 동료인 랜드 거버가 MSNBC의 한 방송에서 말을 인용하며 이렇게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거버는 더 보이즈라고 부르는 모임을 위해 조지 클루니의 집을 찾았다. 당시 14명의 더 보이즈 멤버들과 함께 조지의 집에 도착한 거버는 테이블 위에 놓여 있는 검은색 가방을 확인했다. 가방 안에는 놀랍게도 20달러짜리 지폐로 100만 달러가 들어있었다.
 
조지 클루니는 “LA에서 왔을 때 힘들었는데 너희 같은 친구들을 만나 행운이었다. 너희들이 없었다면 오늘날 나는 없었을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이렇게 함께 있을 수 있다는 게 정말 내겐 중요하다”며 친구들에게 준비한 선물을 받아달라고 전했다.
 

조지 클루니/ 온라인 커뮤니티
조지 클루니/ 온라인 커뮤니티

 
한편 조지 클루니는 최근 자신이 친구들인 랜드 거버, 마이클 멜드먼 등과 2013년 설립한 데킬라회사 카사미고스를 10억 달러(약 1조 1000억 원)에 매각해 대박을 쳤고 억만장자 대열에 합류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