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적우 “공공연하게 떠돌아 다니는 루머, 전부 사실 아니다”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11.29 14: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적우의 과거 발언이 재조명 되고 있다.
 
적우는 과거 KBS ‘여유만만’에 출연해 자신을 둘러싼 스폰서 루머에 대해 언급했다.
 
당시 방송에서 그는 “내가 MBC 사장 딸이다, MBC 지분 40%를 갖고 있다 등 대단한 재력과 든든한 스폰서가 있다는 소문이 돌더라”라며 루머에 대해 설명했다.
 
 
적우
적우

 
이어 “현재 공공연하게 떠돌아다니는 루머들은 모두 사실이 아니다”라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적우는 12월 26일 전영록과 함께 디너쇼를 개최한다.
Tag
#적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