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응경, 전인택에 “무 순경, 마음도 예쁘고 얼굴도 곱다”…임수향 편

  • 안현희 기자
  • 승인 2017.10.23 20: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희 기자]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응경이 임수향을 좋게 봤다.

23일 방송된 KBS 1TV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에서는 이자영이 전인택에 도지한을 구한 사람이 임수향이라는 사실을 알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자영은 “오늘 파출소 직원들 회식했는데 태진이 구해준거 무 순경이라고 하네요”라고 밝혔다.

전인택 “그래?”라며 놀란 표정을 지은 뒤 이응경에게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응경-전인택/KBS 2TV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방송 캡처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응경-전인택/KBS 2TV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방송 캡처


이응경은 “정말 무 순경이 구해줬데요? 거봐요 두 사람 인연이라고 했잖아. 우리 집에서 그렇게 구박 받아도 어려운 일 있을때마다 도와주는 거 봐봐요”라며 임수향의 장점을 내세워 말했다.

그러자 전인택은 “아니 누가 구박을 했다고”라며 멋쩍게 말했고 이응경은 “내가 그랬잖아요 애가 마음이 예쁘다고, 얼굴은 더 곱고. 그러고 보니까 나랑 똑같네”라며 비유했다. 

이에 전인택은 실소를 지으며 “갈수록 참”이라고 말했고 이응경은 “왜 싫어요?”라고 물었다. 전인택은 “아니 젊었을 때 보는 것 같아서 좋아”라며 미소 지었다.

한편, KBS 1TV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저녁 8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