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픽] 에어아시아 회장, 한국 여성과 2년 열애 끝 결혼…‘재산도 엄청난 재력가’
  • 정희채 기자
  • 승인 2017.10.23 11:4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희채 기자] 아시아 최대 저가항공인 에어아시아 그룹의 토니 페르난데스(53) 회장이 한국인 여성과 결혼했다.
 
지난 16일 일간 더스타 등 말레이시아 언론에 따르면 페르난데스 회장은 지난 14일 프랑스 남부 해안의 코트다쥐르에서 한국 출신 여성 ‘클로에’와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고 보도했다.
 
일간 더스타
일간 더스타

 
클로에는 30대 초반 여배우로 알려졌으며, 한국식 이름과 성 등은 공개되지 않았다.
 
페르난데스 회장과 클로에는 청첩장에조차 ‘토니와 클로에’라고만 적는 등 신부의 구체적인 신원을 밝히지 않았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다.
 
결혼식에는 가족 및 친지와 에어아시아 그룹 고위 임원, 페르난데스 회장이 설립자 겸 이사회장인 튠 그룹 관계자, 말레이시아 정치계 인사 등 약 150명의 하객이 참석했다.
 
하객 중에는 무사 히탐 전 말레이시아 부총리와 라피다 아지즈 전 통상산업부 장관 등도 포함돼 있었고, 피로연에선 미국과 영국, 한국 출신의 유명 가수들이 축하공연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