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재명, 박근혜 재판 보이콧에 대해 “아직도 정신을 못차렸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7.10.17 09: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박근혜 전 대통령이 재판 보이콧에 나서면서 화제가 된 가운데 이재명 성남시장이 입장을 밝혔다.
 
16일 ‘김성준의 시사전망대’에서는 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속 연장으로 인한 재판 보이콧을 한 것에 대해 이재명 성남시장과 이야기를 나누었다.
 
이날 이재명 시장은 “역시 아직도 정신을 못차렸다. 본인의 재임기간 동안 국민들이 얼마나 고통받고 민주주가 후퇴했는지 생각한다면 그런 말을 할 수 없을 것 같다”며 운을 뗐다.
 
김성준의 시사전망대
김성준의 시사전망대


또한 그는 “검찰이 기소하고 구속 재판 필요가 있다고 판단 한 것도 이 나라 헌법이 위임한 권한을 행사하는 것인데 본인만 옳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것을 정치보복이라고 하는데 그건 법치를 수용하는 과정이다. 본인은 법에 어긋나는 행동을 수 없이 해놓고 여전히 딴세상에 살고 있다”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지난 16일 박근혜 전 대통령 측은 변호인단이 재판부의 구속영장 재발부 결정에 반발하며 전원 사퇴 의사를 밝혔다. 이를 두고 박 전 대통령 측이 이번 재판에 대해 ‘정치 보복’의 프레임을 씌우려는 것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