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태도 논란’ 우병우, 과거 발언 화제 “박근혜·김기춘 존경한다”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7.10.13 22:4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13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33부(부장판사 이영훈)에서는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의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혐의에 대한 16차 공판이 진행됐다.
 
이에 과거 우병우가 박근혜 전 대통령과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에 대해 한 말에 관심이 집중됐다.
 
우병우 전 청와대 민정수석은 과거 청문회에 출석해 박근혜 대통령에 대해 “존경한다”고 말했다.
 
우 전 수석은 이날 국회 최순실 국정농단 규명 국정조사 청문회에서 ‘박 대통령이 훌륭한 사람이냐’는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의 질문에 “비서로서 내가 볼 때는 그랬다”며 이같이 답변했다.
 
우 전 수석은 박 대통령을 존경하는 이유에 대해 “수석이 된 이후 직접 통화도 하면서 항상 나한테 하신 말씀이 ‘국가와 국민을 위해야 한다’고 했는데, 그 진정성을 믿었기 때문에 존경한다”고 말했다. 
 

우병우 / YTN 방송 캡처
우병우 / YTN 방송 캡처


그는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에 대해서도 “비서실장으로 모셨던 분이기 때문에 그분도 존경한다”고 말했다.

오늘 13일 우병우는 이영훈 판사에게 태도 경고를 받으며 또 한번 화제를 모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