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해피투게더3’ 정상훈, 불륜연기 얼굴이라는 말에 “코 크면 다 불륜스럽나?”
  • 황미리 기자
  • 승인 2017.10.12 23: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미리 기자] ‘해피투게더3’ 정상훈이 ‘품위있는 그녀’ 불륜남의 연기로 곤혹을 치뤘다.

1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정상훈이 나와 ‘품위있는 그녀’ 촬영에 대한 에피소드를 밝혔다.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촬영이 어땠냐는 유재석에 질문에 정상훈의 불륜녀로 나온 이태임은 “너무 좋았다. 너무 잘 챙겨줬다. 촬영 날이 추웠는데 선배님이 자기 옷을 벗어주고 손난로도 줬다”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끼부리네”라고 말해 정상훈은 당황케했다. 이내 정상훈은 “와이프가 지켜보고 있다”고 대응했다.

이어 이태임이 “그런것보다 중요한게 제가 연기를 잘하도록 도와줬다”고 말했다.

그러자 정상훈이 처음 불륜남으로 연기를 시작할 때 욕을 많이 먹었다며 “SNL로 시작하는데 드라마 몰입에 방해될 수도 있을 것 같은 우려를 받았다”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이 정상훈씨와 불륜연기가 매치가 안됐다고 말하자 박명수는 “왜요? 얼굴 보니까”라고 답했다.

그러자 정상훈은 “제 얼굴이 불륜스러워요? 코 크면 다 불륜스러운거?”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KBS2 ‘해피투게더3’은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