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장] ‘변혁의 사랑’ 강소라, “최시원·공명 둘 다 너무 매력적, 놓칠 수 없다”
  • 김지웅 기자
  • 승인 2017.10.12 17: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웅 기자] ‘변혁의 사랑’ 강소라가 극 중 캐릭터인 변혁과 권제훈의 매력에 대해 전했다.
 
12일 오후 서울시 영등포구에 위치한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tvN 새 토일드라마 ‘변혁의 사랑’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현장에는 ‘변혁의 사랑’의 주역들인 최시원, 강소라, 공명 그리고 송현욱 감독이 참석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변혁의 사랑’은 백수로 신분 하락한 생활력 제로 재벌 3세 변혁(최시원 분)과 고학력, 고스펙의 생계형 프리터족 백준(강소라 분), 그리고 금수저를 꿈꾸는 엘리트 권제훈(공명 분) 등 세 청춘이 세상을 바꿔나가는 코믹 반란극으로, 기존 로맨틱 코미디와 차별화된 캐릭터들과 현실을 반영한 공감 스토리로 특별한 재미를 선사한다.
 
강소라 / CJ E&M
강소라 / CJ E&M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강소라는 “변혁은 요즘 쉽게 볼 수 없는 친구다. 순수하고 정열적이다. 한번 꽂히면 앞뒤 안보고 전진한다. 요즘은 연애할 때 썸도 타고 간도 많이 보지 않나? 그런 부분에 있어서 변혁은 굉장히 솔직하고 남자다운 캐릭터다”라며 최시원이 맡은 캐릭터의 매력에 대해 말했다.
 
또한 공명이 연기하는 권제훈이란 캐릭터에 대해서는 “권제훈도 마찬가지로 요즘 친구같지 않다. 스스로 모든 게 준비될 때까지 기다린다. 그냥 ‘재미있으니까 사귀어 볼래?’ 이런 게 없는 친구다. 순수하고 책임감 있는 캐릭터다”라고 말했다.
 
두 인물 중 누가 더 매력적이냐고 묻자 강소라는 “둘 다 너무 매력있다. 둘 다 놓칠 수 없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시원, 강소라, 공명을 비롯해 이재윤, 최재성, 견미리, 이한위, 김예원 등이 출연하는 tvN 새 토일드라마 ‘변혁의 사랑’은 14일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