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내 남자의 비밀’ 김다현, 박정아에 “네 마음이 뭔데, 양 손이 떡을 쥐고 흔들겠다는거”

  • 안현희 기자
  • 승인 2017.09.27 20:3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희 기자] ‘내 남자의 비밀’ 김다현이 박정아에 분명한 의사를 밝혔다.

27일 방송된 KBS 2TV ‘내 남자의 비밀’에서는 술에 취해 김다현을 부른 박정아의 모습이 그려졌다.

박정아는 “오빠 나 진짜 많이 오빠 기다렸어”라며 다가갔다.

그러나 김다현은 박정아를 뿌리치며 “도대체 넌 왜 날 기다리는건데”라고 냉정하게 물었다.

이에 박정아는 “오빠가 인욱 오빠니까, 다른 사람이 아니라 인욱 오빠니까”라고 다소 진심을 나타냈다.

‘내 남자의 비밀’ 김다현-박정아/KBS 2TV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처
‘내 남자의 비밀’ 김다현-박정아/KBS 2TV ‘내 남자의 비밀’ 방송 캡처


김다현은 잠시 흔들리는 눈빛을 보였지만 이내 박정아의 눈빛을 피하며 “일어날거야 아님 정신 차려서 갈거야. 챙겨서 나와 기다릴게”라고 말했다.

박정아는 “나 좀, 진해림 좀 이해해주면 안 돼”라며 애원했다.

그러나 김다현은 “진해림 명심해, 오늘이 강인욱으로서 마지막 호의고 마지막 배려라는거”라고 선을 그었다.

박정아는 “아직도 내 마음 모르겠어”라며 바라봤고 김다현은 “네 마음이 뭔데, 양 손이 떡을 쥐고 흔들겠다는거”라고 말했다.

김다현은 “아니지, 선택했으면 네 선택에 책임을 져 감히 응석 부리지 말고”라고 충고했다.

한편, KBS 2TV ‘내 남자의 비밀’은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