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호야, 뮤지컬 ‘모래시계’ 출연…인피니트 탈퇴 후 첫 복귀작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9.25 11:2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인피니트 출신 이호원(호야)이 뮤지컬 ‘모래시계’로 뮤지컬 데뷔 무대에 오른다.
 
12월 5일부터 내년 2월 1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되는 창작 뮤지컬 ‘모래시계’는 1995년 ‘귀가 시계’라 불리며 당시 최고 시청률 64.5%를 기록한 국민 드라마 ‘모래시계’를 무대화한 작품이다.
 
혼란과 격변의 대한민국 현대사 속에서 안타깝게 얽혀버린 세 주인공의 우정과 사랑, 그리고 엇갈린 운명과 선택을 그린 이 작품은, 20여 년 전 드라마임에도 불구하고 현 시국과 닮아있는 시대상으로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이호원(호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호원(호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꿈을 펼치기 위한 인생 2막을 시작한 이호원(호야)은 뮤지컬 ‘모래시계’에서 뛰어난 검도 실력을 갖춘 경호원 백재희 역을 맡는다. 동명의 드라마에서 배우 이정재가 열연한 바 있는 이 역할은 돈과 명예를 쫓기보다 사랑하는 사람을 묵묵히 지키는 삶을 택하는 우직함으로 대중에게 큰 사랑을 받았다.
 
이호원(호야)은 뮤지컬 ‘모래시계’에서 강인하고 인간적인 백재희를 실감 나게 연기하며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색다른 매력을 발산한다.
 
인피니트 탈퇴 이후 정성을 담은 손편지로 팬들에게 고마움과 미안함을 전한 이호원(호야)은 브라운관이나 스크린이 아닌, 더욱 가까운 거리에서 팬들과 소통하기 위해 뮤지컬 무대를 선택했다.
 
이호원(호야)의 그룹 탈퇴 소식이 전해지자 뮤지컬 ‘모래시계’ 제작진은 그에게 개별 오디션을 제안했고, 그는 자신의 꿈과 향후 활동 방향 등을 매우 신중하게 심사숙고 하여 뮤지컬 ‘모래시계’의 출연을 결정했다.
 
개별 오디션의 연기, 음악, 안무 심사를 거쳐 당당히 뮤지컬 ‘모래시계’ 추가 캐스트로 합류한 이호원(호야)은 남다른 노력과 열정으로 누구보다 더 열심히 작품을 준비할 예정이다.
 
‘모래시계’는 12월 5일부터 내년 2월 11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