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포커스] 아이유, 1년 365일 ‘시간을 달리는 소녀’ 이지은의 노래들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9.25 02: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아이유, 1년 365일을 자신의 시간으로 물들여 가는 중.
 
지난 18일 오전 7시 공개된 아이유 두 번째 리메이크 음반 ‘꽃갈피 둘’의 선공개곡 ‘가을 아침’은 차트 집계가 반영되기 시작한 오후 1시 멜론, 지니, 네이버뮤직, 소리바다, 올레뮤직, 벅스, 엠넷 등 총 7개 전 음원차트를 ‘올킬’하며 최정상을 휩쓸었다.
 
‘데뷔 9주년’을 기념해 팬들을 위한 깜짝 선물로 발표된 이 곡은 어떠한 공식발표나 홍보과정 없이도 차트 최정상을 달성하는 저력으로 아이유의 놀라운 흥행파워를 입증했다.
 
선공개곡 ‘가을 아침’은 한국 포크송의 대모 양희은의 곡으로 영화 음악감독 겸 기타리스트 이병우와 양희은의 협업으로 탄생한 명곡이다.
 
그리고 지난 22일 3년만의 리메이크 신작 ‘꽃갈피 둘’을 발표, 선공개곡 ‘가을 아침’과 타이틀곡 ‘잠 못 드는 밤비는 내리고’를 차트 1,2위 최정상에 올려놓으며 가을 가요계에 '음원퀸' 아이유의 저력을 확실히 증명하고 있다.
 
이런 아이유에게는 많은 히트곡들이 있지만, 현재 차트를 장악중인 ‘가을 아침’과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를 포함해 시간과 관련이 높은 노래들이 유난히 많다.
 
이번에는 ‘시간을 달리는 소녀’ 이지은의 시간, 계절과 관련한 노래를 돌이켜 보고자 한다.
 
아이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넘버는 발매순서, 노래순위 등과 무관함을 밝혀준다.
 
1. 사계절
 
1)봄
 
(1)봄 사랑 벚꽃 말고(하이포 - 봄 사랑 벚꽃 말고)
 
노래 자체는 엄밀히 따지면 하이포의 노래이지만 아이유의 노래로서 언급한다고 해도 반론할 리스너는 그다지 많지 않을 것이다. 아이유가 작사에도 참여한 노래로써 ‘봄캐롤’하면 꼭 언급되는 아이유의 대표 ‘연금송’ 중 하나.
 
2)여름
 
(1)분홍신(Modern Times)
 
‘내게 돌아올 Summer Time’ 등 Summer Time이라는 단어가 자주 가사에 나오는 노래. 분홍신만 무대에 남겨놓고 아이유는 사라지는 엔딩 퍼포먼스가 인상적인 노래다.
 
(2)여름밤의 꿈(꽃갈피)
 
리메이크 앨범 ‘꽃갈피’에 수록된 곡으로 윤상이 작사/작곡했다.
 
3)가을
 
(1)가을아침(꽃갈피 둘)
 
지난주 아무 예고 없이 선공개한 이후 음원차트를 올킬한 노래. 봄에 발매했으며 역시 차트 올킬을 한 ‘밤편지’(팔레트)와는 묘하게 대칭이 되는 위치에 있는 노래다.
 
4)겨울 –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Feat. 천둥 of MBLAQ)(Real)
 
‘봄 사랑 벚꽃 말고’가 ‘봄 연금송’이라면 ‘미리 메리 크리스마스’는 ‘겨울 연금송’이라 할 수 있다. 차트 순위 면에서는 ‘봄사벚’에 다소 밀리지만, 노래가 발매가 된 2010년 이후 겨울마다 꾸준히 사랑 받는 지속력만큼은 상당히 훌륭하다. 타이틀이 아닌 수록곡임에도 장기간 사랑 받는 특이 사례.
 
아이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2. 날
 
1)좋은 날(REAL)
 
두 말이 필요 없는 아이유의 대표 히트곡. 발매와 동시에 가수 아이유의 앞날을 ‘좋은날’로 만들어준 곡. 2012년 ‘한국대중음악상’ 올해의 노래에 오른 곡이다.
 
2)싫은 날(Modern Times)
 
국민여동생 이미지를 벗어나 성숙한 아티스트로서 발걸음을 시작한 앨범 ‘Modern Times’의 수록곡. 이름 그대로 ‘좋은 날’의 반대지점에 위치한 노래다.
3)금요일에 만나요(Modern Times – Epilogue)
 
감히 ‘시간을 달리는 소녀’ 아이유를 대표한다고 할 만한 노래. 혹자들에게는 ‘금요일 연금송’이라 불리고 있다. 차트를 폭발적으로 지배한 것은 아니지만 장기간 롱런의 좋은 예를 보여주며 가온 연간차트에서 상위권을 차지했다.(2014년 디지털 종합차트 연간 10위) 요일 노래 앞으로 여섯 번만 더 발매하면 일주일 정복.
 
4)하루 끝(스무 살의 봄)
 
스무 살 아이유의 상큼함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노래. 타이틀곡급 퀄리티를 가졌지만 방송 활동을 하진 않았다. 아이유가 생애 첫 콘서트에서 안무를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5)섬데이(드림하이 OST)
 
지금처럼 드라마 OST가 차트 상위권을 차지하던 시절에 발매되는 노래가 아니었음에도 아이유의 히트곡 리스트에 올라가 있는 노래. 드라마 ‘드림하이’는 연기자로서 아이유의 시작을 알린 작품이다.
 
6)졸업하는 날(Growing UP)
 
기념비적인 아이유의 1집에 수록된 노래. 당시 타이틀곡은 ‘BOO’였다. ‘급식’ 시절 아이유에게 어울리는 노래.
 
7)Every Sweet Day(Growing UP)
 
‘Growing UP’이라는 앨범이 2009년에 발매됐는데, 아이유의 운명은 정확히 1년 후 정말 이 노래의 제목처럼 됐다.
 
2. 날씨
 
1)맑음 – 푸르던(CHAT-SHIRE)
 
도발적인 노래가 많은 앨범 ‘CHAT-SHIRE’ 안에 있어 더욱 두드러지는 차분한 노래. 맑고 차분한 감성을 선사하는 곡이다.
 
2)비
 
(1)레인드롭(잔소리)
 
휘성과 G고릴라의 노래를 리메이크한 노래다. 취향에 따라선 원곡보다 더 선호하는 리스너가 존재하는 노래.
 
(2)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꽃갈피 둘)
 
‘꽃갈피 둘’의 타이틀곡. 앞선 ‘레인드롭’의 경우에는 아이유가 대세가 되기 전에 발매한 노래여서 차트정복까진 못했으나, 이 노래의 경우에는 차트 정복까지 해냈다.
 
3. 시간
 
1)낮
 
(1)아침 눈물(IU...IM)
 
아이유가 본격적으로 비상하기 전에 발매한 앨범 ‘IU...IM’에 수록된 곡이다. 이 앨범의 타이틀곡이 그 상큼한 ‘마시멜로우’고 당시 아이유의 나이가 18세였다는 것을 감안하면 그 감성에 놀라게 되는 노래.
 
(2)한낮의 꿈(모던 타임즈)
 
양희은이 피쳐링을 한 노래. 당시 스물 한 살이었던 아이유의 노래에 양희은이 참여했다는 사실 자체로 화제가 된 바 있다.
 
2)밤
 
(1)첫 이별 그날 밤(REAL)
 
윤종신이 작사/작곡하고 조정치가 편곡한 노래. ‘좋은 날’ 시절 아이유의 노래이지만 발라드 감성을 충만하게 느낄 수 있다.
 
(2)밤편지(팔레트)
 
2017년에 발매한 앨범 ‘팔레트’의 선 공개곡. ‘효리네민박’의 인기와 함께 현재 역주행 중인 노래. ‘밤 연금송’ 후보로 유력하다.
 
(3)어젯밤 이야기(꽃갈피 둘)
 
소방자의 명곡을 리메이크한 노래. ‘밤편지’의 밤은 ‘이 밤’이고 이 노래는 ‘어젯밤’이니 이제 ‘내일 밤’만 나오면 된다.
 
3)4AM(라스트판타지)
 
‘국민 여동생’ 아이유으로서 귀엽고 상큼한 이미지를 가졌던 시절에도 어둡고 깊은 감성을 표현했다는 것을 알려주는 노래. 참고로 앨범 ‘라스트판타지’의 타이틀곡은 ‘너랑나’다.
 
아이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아이유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5. 기타
 
1)Modern Times(Modern Times)
 
앨범 ‘Modern Times’에 수록된 동명의 노래. 영화 ‘Modern Times’의 주인공 역할을 맡은 찰리 채플린이 노래의 주인공이다. 노래의 제목을 직역하면 ‘현대’.
 
2)스물셋(CHAT-SHIRE)
 
‘CHAT-SHIRE’의 타이틀곡. ‘스물셋’이라는 ‘시간’ 속 아이유의 속마음을 도발적으로 표현한 노래.
 
3)이 지금(팔레트)
 
제목 그대로 ‘이 지금’의 아름다움을 표현한 노래. ‘이지금’은 아이유의 SNS 아이디이기도 하다.
 
4)이런 엔딩(팔레트)
 
끝이 관련된 제목은 좀 있지만(‘하루 끝’ 등) 오로지 엔딩 그 자체가 강조된 노래.
 
5)우울시계 (Feat. 종현 of SHINee)
 
시간을 보려면 시계가 필요한 법. 아이유에게는 시계도 있다. 아이유가 샤이니 종현에게 받아 화제가 된 노래.
 
6)나의 옛날이야기(꽃갈피)
 
조덕배 원곡을 기반으로 한 리메이크곡. 아이유는 과거로도 간다.
 
7)삼촌(FEAT. 이적)(라스트판타지)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명절 한정 시즌 곡’이라는 농담이 나오는 노래다.
 
그동안 발매한 노래가 많은 만큼, 시간, 계절과 많은 노래는 이처럼 정말 많다. 이제 스물다섯살인 아이유. 그가 앞으로 어떤 노래로 365일을 자신의 시간으로 물들여 갈지 기대해보는 것도 ‘시간을 달리는 소녀’ 이지은을 바라보는 즐거움 중 하나가 될 것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