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정형돈·써니, KBS2TV 추석특집 예능 ‘건반 위에 하이에나’ 공동MC 확정…역대급 입담·케미 예고
  • 이찬혁 기자
  • 승인 2017.09.21 09: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찬혁 기자] 정형돈과 써니가 ‘건반 위에 하이에나’ MC로 입을 맞춘다.
 
KBS는 21일, KBS 2TV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건반 위에 하이에나’의 제작진은 톱스타뉴스에 “추석 특집 예능 프로그램 ‘건반 위에 하이에나’의 MC로 정형돈과 써니가 확정됐다”고  알렸다.
 
‘건반 위에 하이에나’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싱어송라이터들의 살벌하고 리얼한 음원차트 생존기를 그린 순도 100%의 리얼 음악 예능프로그램으로 추석 특집으로 방송된다.
 
정형돈은 ‘무한도전’, ‘주간 아이돌’, ‘냉장고를 부탁해’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예능 프로그램들을 통해서 센스 넘치는 진행 능력 뿐만 아니라 ‘가식’과 ’노잼’을 용납하지 않는 자타공인 ‘웃음사냥꾼’의 면모를 과시해온 만큼 리얼 예능에 최적화된 MC로 손꼽힌다.
 
 

정형돈·소녀시대(SNSD) 써니 / FNC엔터테인먼트·SM엔터테인먼트
정형돈·소녀시대(SNSD) 써니 / FNC엔터테인먼트·SM엔터테인먼트

 
더군다나 정형돈, 자신이 랩퍼 데프콘과 함께 ‘형돈이와 대준이’라는 힙합 듀오까지 결성해 노랫말까지 쓰는 가수 겸 작사가이기에 그야말로 ‘건반 위에 하이에나’에 가장 잘 어울리는 최적의 MC라는 평이다.
 
여기에 각종 예능에서 스페셜 MC와 게스트로 출연해 물 오른 예능감을 입증해온 써니의 순발력 넘치는 입담과 폭풍 리액션은 ‘건반 위에 하이에나’에 상큼한 활력소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무엇보다 정형돈과 써니는 서로가 ‘연예계 인맥 1호’라며 남다른 친분을 과시해왔던 상황. 실제로 써니의 캐스팅은 정형돈의 폭풍 제안으로 성사됐다. 정형돈은 제작진과 만나는 자리에서 공동MC를 추천해달라는 말이 떨어지기 무섭게 써니에게 전화를 걸었다고. 이어 전화를 받자마자 “할거지? 하는 걸로 안다. 싸인은 내가 다 했으니까 회사에는 니가 말해”라며 써니의 출연을 단번에 기정사실화 해버렸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믿고 맡길 수 있는 예능파트너 정형돈-써니 조합은 ‘척하면 척’하는 환상의 호흡과 거침없는 진행으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거침없는 ’예능 사냥꾼’ 정형돈, 써니가 MC로 뭉친 ‘건반 위에 하이에나’는 올 추석 연휴 주말인 7일(토)과 8일(일) 밤 10시 50분에 KBS 2TV를 통해 방송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