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승연, ‘인형 미모’의 뷰티 화보 공개 …“자매 중 뷰티 고수는 막내 트와이스 정연”

  • 한수지 기자
  • 승인 2017.09.19 09:0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수지 기자] 공승연이 아름다운 인형 미모를 과시했다.
 
19일 공승연이 매거진 ‘인스타일’과 함께한 뷰티 화보를 공개했다.
 
현재 배우 서강준과 드라마 촬영이 한창이라는 그녀는 새로운 작품 ‘너도 인간이니?’에서 경호원 역을 맡아 보이시한 이미지로 변신할 예정이라며 캐릭터에 맞춰 짧게 자른 단발 머리를 공개하기도 했다.
 
실제 그녀는 빠져들 듯 아름다운 갈색 눈동자와 오밀조밀하게 예쁜 이목구비로 촬영 스태프들에게 ‘실물 여신’이라는 별명을 얻었다는 후문. 인터뷰에서는 의외의 털털하고 소탈한 면모를 내숭 없이 드러냈다.
 
그는 “평소 화장을 잘 하지 않아요. 아직은 짙은 메이크업이 어색해서 거의 선크림만 바르고 다니는 정도죠. 필요할 땐 쿠션 파운데이션과 립 제품 하나 정도만 챙겨요.”라며 실제로 메이크업을 거의 하지 않는 편이라 민낯으로 다닐 때가 많다고 말했다. 
 

공승연/인스타일
공승연/인스타일


또한 “보통 언니들이 여동생에게 메이크업을 가르쳐 줄 때가 많은데 저희는 반대였어요.(웃음) 정연이는 뷰티에 관심이 많아서 늘 파우치를 큼지막하게 챙겨 다녀요. 필요할 땐 정연이 파우치를 급습했죠.(웃음)”라고 세 자매 중엔 막내인 트와이스의 정연이 가장 뷰티 고수라고 밝혔다.
 
공승연/인스타일
공승연/인스타일

 
공승연은 “꼭 비싼 화장품이어야 품질이 좋다고 생각하지 않아요. 친구들과 이야기 하면서 알게 된 저렴이 브랜드들도 다양하게 사용해보고 제 피부에 꼭 맞는 제품을 찾아나가는 중이죠. 가끔은 홈쇼핑도 애용한답니다”라며 외모 관리에 소탈한 편이었지만 최근에는 다양한 뷰티 아이템들을 접하며 조금씩 고수 반열에 오르고 있다고 전했다.
 
이처럼 솔직담백한 매력을 마구 뽐낸, 공승연의 뷰티 인터뷰는 10월호 ‘인스타일’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