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JTBC온에어-뉴스룸’ 주옥순 엄마부대 대표, “돈 떼먹지 않았다”…‘손석희-박성태 인정?’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9.18 21: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뉴스룸’에서 엄마부대를 조명했다.
 
18일 JTBC ‘뉴스룸’에서는 검찰에 조사 받은 주옥순 엄마부대의 대표의 발언을 조명했다.
 
주옥순 엄마부대 대표는 언론과 인터뷰에서 “돈 떼먹지 않았다”는 발언을 해 주목 받았다.
 
이에 박성태 기자와 손석희 앵커는 이 발언의 의미에 대해 분석했다.
 
이 과정에서 두 사람은 박근혜 정부가 원하는 방향대로 돈을 떼먹지 않고 잘 썼다는 의미에 대해선 함께 동의했다.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그들이 세월호 등 박근혜 정부의 부정적 이슈가 있을 때마다 소위 ‘열일’을 했기 때문이다.
 
손석희 앵커와 박성태 기자는 “돈을 떼먹었어야 했다”는 일부 네티즌의 의견에는 “애초에 주지 않았어야 하고, 받지도 않았어야 한다”는 의견을 전했다.
 
떼먹었어도 비극이고 잘 썼어도 비극이라는 이야기.
 
그 말 그대로다.
 
현재 JTBC ‘뉴스룸’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또한 JTBC온에어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