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싱글와이프’ 유하나, 박명수 명언에 “방송이 사람 만드네” 예능감 폭발

  • 문인영 기자
  • 승인 2017.09.13 23:2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인영 기자] ‘싱글와이프’  유하나의 등장에 스튜디오에 웃음꽃이 피었다
 
13일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에는 야구선수 이용규의 아내 유하나가 출연했다.
 
SBS ‘싱글와이프’ 방송 캡처
SBS ‘싱글와이프’ 방송 캡처

 
박명수는 유하나에 “다시 태어나면 이용규 씨와 결혼하겠느냐”고 질문을 던졌다.
 
유하나는 “무조건 한다. 왜냐면 제 남편이 다른 여자랑 사는 꼴을 못 본다”고 답해 폭소를 유발했다.
 
이날 유하나는 싱글와이프에서 여행을 떠나고 싶다며 “아내 말고, 엄마 말고, 나도 있다. 여행하면서 그걸 다시 찾고 싶다”고 고백했다.
 

이에 박명수는 “결혼한 아내들이 자신을 잃어버리게 된다. 먼저 아내의 이름을 불러주는 것부터 시작하면 어떻겠냐”며 시청자를 향해 제안했고, 이를 들은 유하나는 “방송이 사람 하나 만든다”며 구수한 입담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편, SBS ‘싱글와이프’는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