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싱글와이프’ 서현철, 유하나 등장에 “남희석 안 왔으면” 폭소
  • 문인영 기자
  • 승인 2017.09.13 23:1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인영 기자] ‘싱글와이프’  유하나의 등장에 스튜디오에 웃음꽃이 피었다
 
13일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에는 야구선수 이용규의 아내 유하나가 출연했다.
 
SBS ‘싱글와이프’ 방송 캡처
SBS ‘싱글와이프’ 방송 캡처

 
유하나는 “결혼 전에는 연기자였고 결혼 후에는 이용규의 아내로 불리는 대전댁”이라며 자신을 소개해 눈길을 끌었다.
 
스케줄 상 녹화에 불참한 남희석의 빈자리를 채운 유하나의 등장에 출연진들은“분위기가 훨씬 좋아진 것 같다. 자리가 화사하다”며 밝은 미소를 지었다.
 
특히 배우 서현철은 “남희석 씨가 많이 안 나왔으면 좋겠다”는 발언으로 폭소를 자아냈다.
 
2011년 야구선수 이용규와 결혼한 유하나는 5살 아들의 엄마로 육아에 전념하며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SBS ‘싱글와이프’는 수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