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 김창수’ 조진웅-송승헌, 보도 스틸 전격 공개…‘1896 감옥 이야기’
  • 박수경 기자
  • 승인 2017.09.13 11:4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수경 기자] ‘대장 김창수’의 보도 스틸이 전격 공개됐다.
 
13일 키위컴퍼니는 조진웅과 송승헌이 ‘대장 김창수’의 보도 스틸을 공개했다고 전했다.
 
‘대장 김창수’는 1896년 명성황후 시해범을 죽이고 사형선고를 받은 청년 김창수의 이야기다. 그가 당시 인천 감옥소의 조선인들 사이에서 대장으로 거듭난 과정을 그린다.
 
공개된 스틸 속 청년 ‘김창수’(조진웅)는 그 누구보다 당당하고 결의에 찬 모습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사형을 선고 받는 재판장에서도 한 치의 두려움 없는 얼굴로 버텨낸다. 눈빛, 표정 하나까지 완벽하게 ‘김창수’와 하나된 조진웅의 우직하고 카리스마 있는 모습이 단연 돋보인다.
 
감옥 소장으로 생애 첫 악역에 도전한 송승헌의 새로운 연기 변신 역시 만만치 않다. 일본의 편에 선 감옥 소장 ‘강형식’(송승헌) 또한 눈길을 끈다. 눈엣가시로 여기는 ‘김창수’를 향한 싸늘한 눈빛과 차가운 미소는 간담까지 서늘하게 만든다.
 
더불어 ‘김창수’에게 따뜻하게 충고하는 죄수들의 스승 ‘고진사’(정진영)도 눈길을 끈다. 여기에 타고난 주먹으로 감옥을 평정한 ‘마상구’(정만식)의 존재감에 궁금증이 배가된다.
 
조진웅-송승헌 ‘대장 김창수’ 보도 스틸 / 키위컴퍼니-씨네그루
조진웅-송승헌 ‘대장 김창수’ 보도 스틸 / 키위컴퍼니-씨네그루

 
배우들의 열연과 감동적인 실화 바탕의 이야기로 무장한 ‘대장 김창수’는 10월 19일 개봉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