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JTBC온에어-뉴스룸’ 주영복, “故 김대중 대통령 조사, 전두환의 결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JTBC온에어-뉴스룸’에서 주영복 전 국방장관의 진술 내용을 전했다.
 
11일 JTBC ‘뉴스룸’에서는 5.18민주화운동 당시 진실에 대해 재조명했다.
 
이번에 ‘뉴스룸’은 주영복 전 국방장관의 진술서 내용을 공개했다.
 
그는 이 진술서에서 “신현확 총리나 이희성 계엄사령관 등도 전두환의 꼭두각시”라는 평을 내놨다.
 
또한 “김대중 전 대통령 연행 및 조사 역시 전두환의 의지대로 됐다”고 했다.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5.18당시 지휘권도 주영복 국방부장관-이희성 계엄사령관-진종채 2군사련관 체제가 아니라 전두환 보완사령관-노태우 수경사령관-정호용 특전사령관 체제로 잡았다는 것이 이번에 공개된 진술서의 내용.
 
국방부에서도 5.18의 진실 조사를 위해 나선다. 그리고 이 조사의 목적은 당연히 5.18 발포명령자가 누구냐는 것.
 
현재 JTBC ‘뉴스룸’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또한 JTBC온에어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