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JTBC온에어-뉴스룸’, “북한의 수소폭탄 핵실험으로 인공지진…‘한미 합참의장 강력 비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뉴스룸’에서 북한의 핵실험을 조명했다.
 
3일 JTBC ‘뉴스룸’에서는 북한의 6차 핵실험을 조명했다.
 
이는 지난해 9월 5차 이후 1년 만에 진행한 핵실험이다. 문재인 정부 출범 이후에는 처음 진행된 핵실험이다.
 
북한 핵실험은 12시 29분 진행됐다. 또한 이로 인해 5.7 수준의 인공지진이 발생됐다.
 
이는 히로시마와 나가사키에 떨어진 2차 대전 당시 미국 핵폭탄보다 강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구체적으로는 세 배 이상의 위력으로 알려져 있다.
 
조선중앙TV는 “핵과학자들이 9월 3일 12시 북부 핵시험장에서 대륙간탄도로켓 장착용 수소탄 실험을 성공적으로 단행했다”고 주장했다.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이는 핵보유국으로서 북한의 위치를 인정하라는 시위성 보도인 것으로 보인다.
 
한미 합참의장은 이런 북한의 핵실험에 강력히 비판하고 있다. 또한 군사적 대응 역시도 강조하고 있는 상황.
 
이에 향후 전개에 대한 시청자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JTBC ‘뉴스룸’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또한 JTBC온에어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