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조작’ 유준상, 남궁민에 “기레기 주제에 왜 책임진다고 난리야”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8.29 20: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유준상이 남궁민에게 따뜻한 말을 건넸다.
  
29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조작’에서는 한무영(남궁민) 이석민(유준상)이 경찰에게 제지를 당했다.
 
수갑에 묶인 남궁민은 자신을 자책하며 “오늘 일 내가 자초한거죠 내가 이렇게 만든거잖아요 내가 박응모 사건만 만들지 않았어도 오늘 같은 일 벌어지진 않았을거에요”라고 말했다.
 
 
남궁민-유준상 / SBS ‘조작’
남궁민-유준상 / SBS ‘조작’

 
이에 이석민은 ”근데 그것 때문에 오늘 일을 다 네 탓으로 돌린다? 너 바보냐? 과대망상이야? 애초에 악의적으로 끼워 맞춰진 퍼즐이었어”라고 다독였다.
 
또한 이석민은 “우리 모두의 잘못이야 근데 기껏 기레기 주제에 왜 네가 모든 책임을 진다고 난리야 네가 한 짓 맞고 끈질기게 책임감 느껴야지 근데 그것 때문에 네 명분까지 잃지말라고 하지만 그것 때문에 세상을 대하는 태도까지 포기한다면 너 그냥 껍데기에 불과해”라며 아픔을 함께 나눴다.
 
한편, ‘조작’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SBS를 통해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