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터보x워너원, 세기 뛰어넘은 만남…‘훈훈한 선후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덕 기자] 그룹 워너원이 눈 코 뜰새없이 바쁜 스케줄 중에도 선배 그룹 터보(김종국, 김정남, 마이키)와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가수 김종국은 24일 자신의 SNS에 “요즘 대세 워너원 동생들아 너무 바쁜데도 형들 콘서트 위해 찾아와줘서 너무 고맙다~ 복받을 거야”라며 워너원과 함께 찍은 사진을 한장 게재했다.
 
여기에 김종국은 “#누가 괴롭히면 형한테 얘기해 #농담 아니야 #ㅋㅋㅋ #항상 건강하고 #터보 깜짝방문 #오늘 뭐했는지 궁금할거야 #궁금하면 #터보콘서트 #9월2일3일 #우리금융아트홀”이라는 해시태그로 워너원과의 깜짝 만남을 설명했다.
 

터보x워너원
터보x워너원

 
관계자에 따르면 이날 흔쾌히 현장에 와준 워너원을 위해 김종국은 치킨을 쏘는 등 고마움을 전했고, 아울러 체력이 중요한 워너원 멤버들을 위해 개개인에게 운동을 알려주겠단 약속과 함께 덕담을 해주며 훈훈한 분위기가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한편 최근 터보는 새 미니앨범을 발매하고 타이틀곡 ‘뜨거운 설탕’으로 각종 음악방송, 예능, 라디오 프로그램 등을 종횡무진 활약 중이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