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스타온에어] ‘최화정의 파워타임’ 워너원 옹성우, “제가 예능 욕심이 많아요”
  • 김지웅 기자
  • 승인 2017.08.29 12: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웅 기자] ‘최화정의 파워타임(최파타)’에서는 워너원(WannaOne)이 출현해 상큼발랄 귀여운 매력을 과시했다.
 
29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최파타)’에서는 워너원(WannaOne) 옹성우가 자신이 예능을 담당하는 이유를 밝혀 시선을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최화정은 옹성우에게 “성우 군, 왜 예능 담당이에요? 입담이 좋나? 홍석천 씨가 옹성우 씨를 너무 응원해서 방송 할 때마다 생각나더라구요”라고 질문했다.
 
워너원(WannaOne) /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최파타)’ 보이는 라디오 캡처
워너원(WannaOne) /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최파타)’ 보이는 라디오 캡처

 
이에 옹성우는 “제가 입담이 뛰어나다기 보다는 예능 욕심이 많아요. 예능 나가고 그러면 제가 좀 나서는 편이라서요. 좀 튀고싶다, 이럴 때 마다 제가 나서는 편이라서 예능 담당이라는 명칭이 붙은 것 같아요”라고 답했다.
 
옹성우의 대답에 최화정은 “그럼 그렇게 나서면 잘 터져요?”라며 그의 행동이 웃음으로 이어지냐 질문했다. 그에 옹성우는 잠깐 버벅이더니 “그럴 때도 있고 아닐 때도 있는데, 제가 좀 많이 던지는 편이라서”라고 대답했다.
 

최화정의 ‘터져요?’라는 질문에 다른 멤버들은 옹성우를 보며 웃음을 터트렸다. 그에 최화정은 “지금 터져요? 라고 물었더니 옆에서 빵 터졌어. 평소 잘 안터지는 모양인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최파타)’은 매일 낮 12시에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