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엠카운트다운’ 워너원, ‘프듀’ 동료 용국&시현의 무대 ‘에너제틱’하게 소개…‘훈훈’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8.10 18: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엠카운트다운’ 워너원이 용국&시현의 무대를 소개했다,
 
10일 방송된 MNET ‘엠카운트다운’에는 워너원이 VCR에 출연했다.
 
그들은 남다른 비주얼로 여심이 설레게 했다.
 
‘엠카운트다운’ 용국&시현 / 엠넷 ‘엠카운트다운’ 방송 캡처
‘엠카운트다운’ 용국&시현 / 엠넷 ‘엠카운트다운’ 방송 캡처

 
‘프로듀스101 시즌2’에서 탄생한 보이그룹 워너원은 타이틀곡 ‘에너제틱’과 수록곡 ‘활활’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대망의 데뷔 무대를 갖는다.
 
국민 프로듀서들이 직접 선택한 워너원의 타이틀곡 ‘에너제틱’은 섬세하지만 반전미가 있는 멜로디컬한 구성이 특징으로 서로에게 빠져드는 강렬한 설렘을 느낄 수 있다.
 
멤버들의 화려한 퍼포먼스가 기대되는 ‘활활’ 무대 역시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과 매력을 폭발시킬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여기에 ‘프로듀스101’ 출신 그룹들의 무대가 대거 공개된다. 핫샷의 ‘Jelly’, 엔플라잉의 ‘진짜가 나타났다’, 더이스트라이트의 ‘I Got You’, 용국&시현의 ‘The The The’, 사무엘의 ‘Sixteen’ 등 이제는 어엿한 보이그룹으로 무대를 선보이는 만큼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특히 오늘 방송에서 워너원은 방송 초반 용국&시현의 ‘더더더’ 무대를 소개하는 모습으로 이목이 모이게 했다.
 
그들의 소개 이후 용국&시현은 자신들의 곡인 ‘더더더’를 멋지게 선보였다.
 
이와 같은 광경은 보는 이들이 훈훈하게 했다. 또한 워너원의 무대에 대한 팬들의 기대감도 높아지게 했다.
 
한편, 이들이 출연한 ‘엠카운트다운’은 매주 목요일 오후 6시 엠넷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