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정소민, 젤리피쉬와 전속 계약…‘서인국-빅스와 한솥밥’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8.03 12: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정소민이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4일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 측은 “배우 정소민과 전속계약을 체결해 한 식구가 됐다”고 전했다.
 
이어 “정소민은 다양한 장르와 캐릭터를 소화할 수 있는 폭넓은 색깔을 지닌 배우”라고 평가하며 “사랑스러운 여배우 정소민과 한 식구가 돼 기쁘다. 더불어 정소민의 매력을 더한 다채로운 연기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소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정소민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지난 2010년 드라마 ‘나쁜 남자’로 데뷔한 정소민은 당시 신선한 마스크와 상큼한 매력으로 시청자의 눈길을 사로잡으며 라이징 스타로 떠올랐다. 곧바로 MBC 드라마 ‘장난스런 키스’ 여주인공으로 발탁돼 주연 배우로서 입지를 다졌으며, JTBC 드라마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를 통해 개성 강한 배우로 인정받았다.
 
이후 KBS ‘빅맨’, JTBC ‘디데이’, KBS ‘마음의 소리’를 거쳐 실력을 보여준 정소민은 ‘스물’을 시작으로 ‘앨리스 :원더랜드에서 온 소년’, ‘아빠는 딸’까지 스크린에서도 팔색조 연기를 선보여 충무로 샛별로 주목받았다.
 
다양한 작품으로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온 정소민은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KBS2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를 통해 순수하고 귀여운 매력에 깊이 있는 감정 연기로 명실상부 주말극 로코퀸에 등극했다. 이에 젤리피쉬는 정소민의 안정된 연기력과 개성을 높이 사며 작품을 끌어가는 차세대 여배우로서 입지를 공고히 다질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정소민을 새 식구로 맞은 젤리피쉬는 인기 가수와 연기파 배우가 소속돼 다양한 색깔을 지닌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로 최근 배우 강지환과 조혜정을 영입해 화제를 모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