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듀스101 시즌2’ 출신 초식대장 이유진 “단편영화 촬영, 너무 행복해”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8.02 10:3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이유진의 소년미 넘치는 화보가 공개되어 화제다.
 
이유진은 최근 캠퍼스플러스와 함께 청량감 넘치는 컨셉으로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유진은 ‘프로듀스101 시즌2’에 출연하여 ‘초식대장’이라는 별명을 얻으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지난달, 같은 소속사 나무엑터스 신인배우 오승훈, 송강과 함께 팬미팅 ‘신인학개론: 夏’을 성공리에 마쳤다.
 
화보 속 이유진은 캐주얼한 차림으로 카메라를 향해 부드럽게 웃기도 하고 장난스럽게 물을 뿌리며 포즈를 취하며 풋풋한 소년미를 더했다. 다른 사진에서는 이유진만의 시그니처 포즈인 ‘하트 윙크’를 선보여 팬들의 마음을 제대로 저격하고 있다. 이어 흰 셔츠를 입고 침대에 누워있는 모습은 시크한 매력의 반전 컨셉으로 이유진의 다채로운 매력에 흠뻑 젖게 만들고 있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 / 캠퍼스플러스

 
이유진은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연기하면서 가장 행복했던 순간이 언제냐는 질문에 “배우 자체가 정말 힘들었었던 적이 있었어요. 그러던 중에 단편 영화를 하루 종일 촬영한 적이 있었어요. 그런데 힘들기보다 오히려 너무 행복한 거예요. 배우를 계속 해야겠다, 할 수 있겠구나 깨달은 순간이었어요”라며 연기에 대한 열정과 애정을 전했다.
 
이유진은 훈훈한 외모에 걸맞은 탄탄한 연기력과 잠재력을 가진 신인 배우다. 이미 다양한 분야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는 이유진은 최근 웹드라마 ‘루프탑의 농신’에서 주인공 백승현 역에 캐스팅되어 촬영 중이다. 또, 영화 ‘지금 만나러 갑니다’에 소지섭의 아역으로 긍정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지며 활발한 활동을 예고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