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쇼미더머니6’ 더블케이, 싸이퍼 1라운드 1위…‘박재범-도끼 팀으로’

  • 김지웅 기자
  • 승인 2017.07.28 23:4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웅 기자] ‘쇼미더머니6’ 팀 선택 싸이퍼에서 더블케이가 1위를 차지했다.
 
28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에서는 프로듀서 공연 결과 발표 후 랜덤하게 싸이퍼 멤버들을 뽑아 팀 선택 싸이퍼 1라운드를 치뤘다. 해당 라운드에서 1위를 차지한 래퍼는 가장 먼저 팀을 선택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Mnet ‘쇼미더머니6’ / Mnet ‘쇼미더머니6’ 방송 캡처
Mnet ‘쇼미더머니6’ / Mnet ‘쇼미더머니6’ 방송 캡처

 
싸이퍼 1라운드에는 더블케이, 매니악, 영비, 한해, 캐스퍼, 아이스, 최낙준 등의 래퍼들이 구성됐고, 그 모습을 본 프로듀서들과 래퍼들은 “처음부터 너무 막강하다”라며 혀를 내둘렀다.
 
이후 싸이퍼 시작과 함께 비트가 흐르자 프로듀서들은 “이거 어렵다”라며 걱정과 함께 웃음을 띠고 참가자 래퍼들을 지켜봤다.
 
한해는 “비트가 나오는데 나랑 안맞는 것 같다” 라고 말했으나 가장 먼저 마이크를 쥐고 인상깊은 랩을 보여주며 다른 래퍼들의 감탄을 샀다.
 
두 번째로는 나선 매니악 역시 특유의 톤과 플로우로 다른 참가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으며 다이나믹 듀오는 그를 보고 “데려오고 싶었다”라고 말했다.
 
이어서 마이크를 쥔 더블케이는 재치있는 가사와 강렬한 랩으로 심사위원들의 환호를 받았으며 참가자들에게 “진짜 잘한다”라는 말을 들었다. 또한 영비 역시 특유의 플로우로 프로듀서들의 호평을 받았다.
 
막강한 래퍼들이 맞붙게 된 팀 선택 싸이퍼 1라운드에서 최초로 탈락하게 된 래퍼는 아이스가 됐다.
 
그 다음 간신히 턱걸이로 통과한 래퍼는 캐스퍼였으며 5위는 최낙준, 공동 3위는 한해와 매니악이 차지했다. 프로듀서 점수 합산 결과 34점(40점 만점)을 맞은 1위에는 더블케이가 등극했으며 영비는 30점으로 2위를 차지했다.
 
이후 1위를 차지한 더블케이는 팀 선택에서 박재범-도끼 팀을 선택했다.
 
더블케이가 팀을 선택하기 전 “이 비트에 맞춰서 가사를 쓴 줄 알았다”라며 그를 칭찬했던 타이거JK는 그가 박재범-도끼 팀을 선택하자 “비트에 완전 엉망으로 가사를 썼다”라고 말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Mnet ‘쇼미더머니6’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