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팩트체크] 유이 측, “강남과 열애 인정, 호감 갖고 시작하는 단계”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7.14 15: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유이가 강남과의 열애를 인정했다.
 
14일 유이의 소속사 열음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톱스타뉴스에 “우선 현재 유이가 드라마 촬영 중으로 확인이 늦어진 점과 여배우이기에 더욱 더 조심스러운 부분이 있어 빠르고 정확하게 전달 드리지 못한 점과 이로 인해 혼란을 드린 점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유이와 강남은 서로에게 호감을 갖고 이제 막 교제를 시작한 시점에 급작스러운 보도로 인해 당황하고 조심스러워 하고 있다”며 “또한 유이는 현재 새롭게 시작하는 드라마 촬영으로 인해 혹여나 작품에 피해가 될까라는 우려로 더욱더 조심스러웠던 입장이었다”고 덧붙였다.
 
 
유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유이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열음 측 관계자는 “이 부분에 있어 서로 배려를 하다보니 먼저 열애 사실을 부인했으나 서로 상의 하에 공식적으로 연애를 인정하기로 결정했다”고 전했으며 “부디 따뜻한 시선으로 두 사람을 지켜 봐주시고 앞으로의 활동에도 많은 응원과 사랑 부탁드린다”고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이날 한 매체는 “유이와 강남이 최근 SBS ‘정글의 법칙’에 함께 출연하며 인연을 맺었으며 3개월째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해 유이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촬영중!갑작스런 전화에 너무 당황 스럽네요~!!강남 오빠랑 정글로 친해져 밥도먹고 다같이 편하게 만난적은 있습니다~ 근데 그걸 무조건 다 열애로 봐주시면 슬퍼요 ㅠㅠㅠㅠ 여러분!!진짜 뭔가 제가 연인이 생기면 말하겠습니다!! 지금은 열일중!!! #맨홀”이라는 글을 게재하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한편, 유이는 현재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맨홀’ 촬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