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조아라, ‘병원선’ 캐스팅 확정…하지원-강민혁과 호흡
  • 유해인 기자
  • 승인 2017.07.13 17: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조아라가 8월 방송될 MBC 새 수목 드라마 ‘병원선’에 탑승하게 됐다.
 
조아라의 소속사 인넥스트트렌드 측은 톱스타뉴스에 “MBC 새 수목 드라마 ‘병원선’에 조아라가 ‘양지영’ 역으로 캐스팅되었으며, 앞으로 조아라가 선보일 캐릭터와 작품에 많은 응원과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조아라는 연극 ‘옥탑방 고양이’, ‘극적인 하룻밤’ 등 오랫동안 연극과 뮤지컬 무대를 통해 실력을 쌓아왔으며, 최근에는 SBS 수목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에 깜짝 출연하여 호소력 짙은 눈물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였다. 또한, 연극과 드라마뿐만 아니라 배우 이동욱과 함께 피자 CF에도 출연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조아라 / 인넥스트트렌드
조아라 / 인넥스트트렌드

 
MBC 새 수목 드라마 ‘병원선’은 섬마을을 돌며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선박을 다룬 메디컬 드라마로 청년 의료진들의 성장과 세대 공감을 이끌어낼 휴먼 드라마이다. ‘대왕세종’, ‘한반도’, ‘비밀의 문’ 등을 집필한 윤선주 작가가 극본을, ‘다시 시작해’ 등의 박재범 PD가 연출을 각각 맡는다. 또한 ‘병원선’의 여자 주인공에 하지원, 남자 주인공에 그룹 씨엔블루의 강민혁이 캐스팅 되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병원선’은 현재 인기리에 방영되고 있는 ‘군주- 가면의 주인’ 후속 ‘죽어야 사는 남자’ 후속으로 8월에 방송될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