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식입장] ‘꽃 피워라 달순아!’ 박현정-조은숙-김민희 캐스팅
  • 유해인 기자
  • 승인 2017.07.13 14: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팔색조 매력의 여배우 박현정, 조은숙, 김민희가  ‘꽃 피워라 달순아!’에 캐스팅됐다.
 
박현정, 조은숙, 김민희가 ‘그 여자의 바다’ 후속으로 방송될 KBS2 TV소설 ‘꽃 피워라 달순아!’ (극본 문영훈, 연출 신창석)에서 각각 송연화, 서미령, 한태숙으로 출연한다.
 
‘꽃 피워라 달순아!’는 시대의 비극으로 아버지를 죽인 원수를 아버지로 알고 자라고, 그 때문에 다시 버려져야 했던 달순이 과거의 진실을 밝히고 구두 장인으로 성공하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성장드라마다.
 
박현정은 달순(홍아름 분)의 친모이며 한태성(임호 분)의 아내로 송인제화의 디자인 실장 송연화 역을 연기한다. 송연화는 한태성에 의해 사랑하는 이를 잃고, 딸과도 헤어져 지내지만 이를 모르고 애달픈 마음으로 살아가는 여인으로 조용하고 침착하지만 용기와 강단을 가지고 있는 인물. 사랑하는 이가 죽고 딸을 잃어버리는 비극적 삶이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함과 동시에 지극한 모성애로 힘든 시간도 견뎌 내는 모습으로 공감대를 형성하고 몰입감을 높여 줄 것이다.
 
 
박현정-조은숙-김민희 / 엑터컴퍼니
박현정-조은숙-김민희 / 엑터컴퍼니

 
조은숙은 선기(최재성 분)의 부인인 서미령 역을 맡는다. 서미령은 남편의 혼외자로 인해 스트레스를 받고 아들을 낳으려 발버둥 치는 인물. 남편이 데려온 아이가 미워 구박하기도 하지만 악녀라기 보다는 감정에 솔직하고 철없는 성격으로 마냥 미워할 수 만은 없는 면모를 지녔다.
 
김민희는 한태성의 여동생으로 평생 놀고 먹는 백수 한태숙 역을 맡는다. 한태숙은 눈치, 주책, 염치 없음에도 주제파악을 못해 자기만큼 센스 있고 양심 바른 사람이 없는 줄 알고 남이 뭐 하면 옆에서 잔소리란 잔소리는 다하는 인물. 얄밉지만 순수하고 귀여운 푼수 같은 매력도 함께 지녔다.
 
박현정은 해방 전 후부터의 혼란의 시대 사랑하는 이와 딸을 잃는 아픔을 온 몸으로 겪으며 살아오면서도 강인한 의지로 삶을 헤쳐나가는 강인한 여인이자 어머니의 모습으로, 조은숙과 김민희는 극의 재미를 높여주는 다양하고 개성 넘치는 매력을 지닌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혼돈과 비운의 시대, 소용돌이치는 운명 속 사람들의 모습을 그려낼 ‘꽃 피워라 달순아!’는 ‘그 여자의 바다’ 후속으로 오는 8월 14일 오전 9시 KBS 2TV를 통해 첫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