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일드라마] ‘돌아온 복단지’ 이형철, “네가 이런다고 내가 쫄 줄 알아?”
  • 유해인 기자
  • 승인 2017.07.12 19:3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이형철과 고세원이 팽팽하게 맞섰다.
 
12일 방송된 MBC ‘돌아온 복단지’에서는 이형철을 검찰에 끌고 가 사실을 모두 털어놓겠다는 고세원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형철은 그의 손에 끌려오는 내내 “너 무슨 증거로 이래!”라며 소리지르기 바빴고 고세원은 침착한 태도로 일관하며 “당신이 매수한 사진기사는 이미 조사당하고 있어”라고 그를 철저히 묵살시켰다.
 
 
MBC ‘돌아온 복단지’ 화면 캡처
MBC ‘돌아온 복단지’ 화면 캡처

 
이형철은 잠시 당황하면서도 “사진 좀 찍은 게 무슨 죄라고”하며 반항하려 했다. 그러나 이 역시도 고세원이 “어서 조사 받아!”라는 말로 그를 제압했다.
 
한편, MBC ‘돌아온 복단지’는 월-금 오후 7시 15분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