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경, ‘군주’-‘불타는 청춘’ 드라마와 예능을 넘나드는 팔색조 매력
  • 소다은 기자
  • 승인 2017.07.11 10: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다은 기자] 김선경이 다채로운 면모로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김선경은 MBC 수목드라마 ‘군주 - 가면의 주인’과 SBS 예능 ‘불타는 청춘’에 출연하며 평일 저녁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을 펼치고 있다.
 
김선경 / MBC ‘군주 - 가면의 주인’, SBS ‘불타는 청춘’ 화면 캡처
김선경 / MBC ‘군주 - 가면의 주인’, SBS ‘불타는 청춘’ 화면 캡처

 
‘군주’ 속 김선경은 대비 역을 맡았다. 대비는 온화함 뒤에 대목(허준호 분) 못지 않은 권력욕을 숨기고 있는 인물. 자신의 명예와 권력을 위해서라면 세자(유승호 분)을 죽음의 위기에 빠뜨리는 등 물불 가리지 않는 매정한 인물이다.
 
이에 김선경은 자신만의 매력으로 캐릭터를 표현, 첫 등장부터 ‘단아한 카리스마’라는 수식어를 얻으며 극의 재미를 높이는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반면, ‘불타는 청춘’ 속 김선경은 우아한 외모와는 달리 털털하고 솔직한 언변을 선보이며 유쾌한 매력을 발산,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연하남 구본승의 등장에는 수줍은 소녀의 모습으로 ‘군주’ 속 대비와는 180도 다른 반전매력을 선사하며 시청자들을 단단히 매료시키고 있다.
 
이처럼 다양한 장르를 오가며 다양한 캐릭터를 보여주고 있는 김선경의 팔색조 매력에 각종 공연과 방송가에서 연일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김선경은 ‘군주-가면의 주인’에 출연 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