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빨간날 이어질 10월 달력, 긴 연휴속 10월 개봉예정인 영화는?… ‘킹스맨-메나-토르’

  • 박가영 기자
  • 승인 2017.07.06 13:4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가영 기자] 10월 달력에 빨간날이 많아질 가운데 긴 연휴에 즐길 수 있는 영화에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과거부터 추석 연휴의 극장가는 문전성시를 이루며 추석개봉영화는 매번 주목 받아왔다. 이번 10월 2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될 수도 있다는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긴 연휴에 10월 극장가를 찾아올 영화가 주목받고 있다.
 
추석개봉을 앞둔 영화는 현재 국내영화보다는 헐리웃 영화들이 많이 알려져 있다.
 
킹스맨-아메리칸 메이드-토르/네이버 영화
킹스맨-아메리칸 메이드-토르/네이버 영화

 
가장 먼저 9월말 개봉해 10월 초의 연휴에 즐길 수 있는 영화는 ‘킹스맨’이다. 지난 시즌 1에서 큰 흥행에 이어 ‘킹스맨’은 두번째 시리즈인 ‘킹스맨 : 골든 서클’을 제작했다. “매너가 사람을 만든다”라는 명대사를 남긴 ‘킹스맨’이 과연 콜린 퍼스와 함께 또 어떤 명장면들을 탄생시킬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메나’는 톰 크루즈 주연의 작품으로 1980년대를 배경으로 콜롬비아의 마약 조직과 미국 CIA간의 갈등을 그려낸 영화다. 본래는 제작 단계부터‘메나’로 이름이 알려졌지만 현재는 ‘아메리칸 메이드’라는 이름으로 개봉을 준비하고 있다. 액션 연기로 정평이난 톰 크루즈가 선보일 또 다른 액션연기가 주목될 영화다.
 
마지막으로 마블팬들이 10월 연휴에 극장가를 찾게될 ‘토르’가 개봉을 앞두고 있다. ‘토르’는 마블의 시리즈 작으로 이전부터 큰 사랑을 받아왔다. 11월 개봉할 어벤져스의 새로운 시리즈를 앞두고 보여줄 ‘토르 : 라그나로크’의 새로운 스토리가 주목받고 있다.
 
한편, 10월 긴 연휴 소식에 극장가가 주목받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