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우영, 독일 명문 바이에른 뮌헨 입단…‘촉망받는 유망주’

  • 김지웅 기자
  • 승인 2017.07.04 16:2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지웅 기자] 정우영이 독일 분데스리가 명문 구단 바이에른 뮌헨에 입단했다.
 
지난 6월 30일(한국시간) 바이에른 뮌헨은 인천 유나이티드 유스팀 소속의 정우영과 이례적으로 4년 6개월의 장기 계약을 맺었다.
 
정우영 / 인천 유나이티드 홈페이지
정우영 / 인천 유나이티드 홈페이지

 
정우영은 1999년생으로 국제축구연맹의 이적 규정상 만 18세가 넘는 내년 1월 바이에른 뮌헨에 정식으로 합류하며 우선 유소년 팀에서 훈련하게 된다.
 
그의 주 포지션은 측면 공격수로 중앙 및 공격형 미드필더도 두루 소화할 수 있다. 수준급 기술, 센스, 스피드를 갖춰 전천후 공격수로 기대를 받고 있다.
 
특히 바이에른 뮌헨 안첼로티 감독은 최근 독일 일간지 ‘TZ’와의 인터뷰에서 “한국의 유망주가 뮌헨에 합류한다. 정우영을 한 번 본적이 있다. 기술이 뛰어나고 장래가 촉망되는 유망주다. 꾸준히 지켜보겠다”라고 말하며 기대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정우영은 올해 남은 기간 동안 대건고에서 활약을 이어가며 학사일정에 지장이 없는 한 뮌헨의 훈련에 참가하는 생활을 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