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일일드라마] ‘이름 없는 여자’ 서권순, 변우민에 “구도치 설이와 맺어주자, 사위로 줘라”

  • 안현희 기자
  • 승인 2017.06.08 19:4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희 기자] ‘이름 없는 여자’ 오지은 엄마로 등장하는 서권순이 박윤재를 탐냈다.

8일 방송된 KBS 2TV 일일드라마 ‘이름 없는 여자’에서는 오지은의 부모 행세를 하고 있는 서권순과 선동혁이 변우민 집에 저녁식사 초대 받은 모습이 그려졌다.

최윤소는 “삼촌이 윤변을 짝사랑한다고요”라며 의외의 소식에 당황한 모습을 나타냈다.

‘이름 없는 여자’ 서권순-변우민-오지은/KBS 2TV ‘이름 없는 여자’ 방송 캡처
‘이름 없는 여자’ 서권순-변우민-오지은/KBS 2TV ‘이름 없는 여자’ 방송 캡처


서권순은 “이참에 설이와 구도치 맺어줍시다. 구도치 내 사위로 줘요, 어때요 구도영 회장님”이라고 물었다.

변우민은 “글쎄요, 너무 갑작스럽기도 하고 연애는 본인 소관이라”라며 당황한 기색을 나타냈다.

오지은은 “어머니 그만 하세요 난처해 하시잖아요”라며 서권순을 말리는 척 했다.

한편, KBS 2TV ‘이름 없는 여자’는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