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송대관에 폭언논란’ 매니저, 오늘 입 연다…‘무슨 말 나올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덕 기자] 모 트로트 여가수의 매니저 홍모 씨가 트로트 가수 송대관(71)에게 폭언을 했다는 논란과 관련, 기자회견을 통해 직접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홍 씨 측은 30일 서울 모처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자신이 송대관에게 폭언을 했다는 논란에 대해 입장을 전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앞서 송대관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KBS ‘가요무대’녹화를 마친 후 홍씨는 송대관과 마찰이 있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홍씨가 송대관이 목례로 인사를 받았다는 이유로 욕설과 폭언을 했다고 알려져 있는 상태다. 송대관은 각종 매체와 방송 인터뷰를 통해 “자다가도 놀라 일어난다”며 정신적 고통을 호소했고 “한 가수의 매니저가 오더니 왜 이렇게 인사를 받아?라며 이걸 패버리고 며칠 살다 나와?라고 했다”고 주장했다. 
 

송대관 / 송대관 SBS
송대관 / 송대관 SBS

 
한편 홍씨가 이번 기자회견을 통해 어떤 입장을 내놓을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