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 이준, 정소민과 가까워진 거리에 ‘심장 폭발’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5.20 20: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아버지가 이상해’ 이준이 정소민 때문에 여러 가지 의미에서 ‘심쿵’했다.
 
20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에서는 이준이 유도 연습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이준은 유도를 잘하지 못해 따로 연습했다.
 
‘아버지가 이상해’ 출연진 / KBS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처
‘아버지가 이상해’ 출연진 / KBS ‘아버지가 이상해’ 방송 캡처

 
이러한 상황에서 정소민은 이준의 유도 연습을 도와주려고 했다. 정소민이 극중 유도 선수 출신이기 때문.
 
그러나 정소민의 친절에 이준은 뜻밖의 심장 공격을 당했다. 유도복 허리띠를 새로 메던 중에 두 사람의 거리가 너무 가까워졌기 때문. 이에 이준의 심장은 폭발했다.
 
이후 이어진 장면에서는 정소민이 연습도중 남자인 이준을 한 번에 메쳤다. 이에 이준은 허리도 다소 삐끗했고 정신적으로도 충격 받았다.
 
두 사람의 이러한 에피소드는 향후 전개에 대한 시청자의 궁금증이 커지게 했다.
 
한편, KBS 2TV 주말드라마 ‘아버지가 이상해’은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