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리포트] ‘파수꾼’ 샤이니(SHINee) 키, “이시영만큼은 다치지 않게 지켜주고 싶다”
  • 유해인 기자
  • 승인 2017.05.19 17:2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키가 이시영을 향한 넘치는 동료애를 표현했다.
 
19일,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MBC 골든 마우스 홀에서는 MBC 새 드라마 ‘파수꾼’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 날 그룹 샤이니(SHINee)의 멤버 키는 “드라마 제목처럼 자신이 파수꾼 역할을 자처해가면서까지 꼭 지키고 싶은 것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망설임 없이 답변하는 모습을 보였다. 
 
 
샤이니(SHINee) 키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샤이니(SHINee) 키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그는 “두 가지를 꼭 지키고 싶다”고 말문을 열며 “우선은 과감한 액션 때문에 위험에 처하는 순간이 많은 이시영 선배가 다치지 않도록 지켜드리고 싶다”고 밝혀 이시영뿐만 아니라 현장의 배우들을 감동시켰다.
 

또한 그는 “두 번째는 내 머릿결을 좀 지키고 싶다”고 답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캐릭터에 독특한 점을 추가시키고 싶어 매일 아침 머리를 마는데 머리를 하면 할수록 머릿결 걱정이 많이 되더라”고 보충한 그는 자신이 얼마나 캐릭터 연구에 몰두하고 있으며 꾸준한 시도를 하고 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MBC ‘파수꾼’은 개인의 복수로 뭉친 파수꾼들이 복수 그 이상의 정의를 실현하려는 성장담을 담은 드라마로 오는 22일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