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자체발광 오피스’ 고아성, “묵묵히 작품 많이 하는 배우로 기억 되고 싶다”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5.17 11: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고아성이 배우로서의 각오를 밝혔다.
 
17일 오전 서울시 성동구에 위치한 한 카페에서 톱스타뉴스와 MBC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 고아성과의 종영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 날 고아성은 “사실 모든 드라마나 영화의 목표는 ‘공감’인 것 같다”며 말문을 열었다.
 
 
고아성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고아성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이어 “대중분들은 다 안다고 생각한다 정말 어려운 게 공감은 전략으로 얻을 수 있는 게 아니다”며 “공감을 얻는 게 목표지만 그것을 매번 생각하면서 쫓아가지 않고 최대한 제가 마음에서 우러나온다면 많은 사람들이 공감해 주실거라 믿고 그 역할과 상황에 충실히 임한다”며 20년차 배우로서 가진 신념을 담담히 전했다.
 
또한 대중들에게 어떤 배우로 남고 싶은지에 대한 질문에 “묵묵히 작품 많이 하는 배우로 기억 됐으면 좋겠다”고 답했다.
 
한편, 고아성은 MBC 수목드라마 ‘자체발광 오피스’를 통해 시한부라는 사실을 알고 난 후 할 말 다 하며 갑질하는 슈퍼 을로 거듭난 계약직 신입사원 은호원 역을 맡아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