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표방송] ‘뉴스룸’ 이가혁 기자,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 투표의 중요성 절실히 느끼는 중”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7.05.09 18: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대선 특집 ‘뉴스룸’ 1부에서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과 만났다.
 
9일 JTBC 대통령선거방송 ‘2017 우리의 선택 국민이 바꾼다’라는 주제로 펼쳐진 대선 특집 ‘뉴스룸’ 1부에서는 손석희 앵커가 광화문 ‘열린 스튜디오’에서 시청자들에게 인사했다. 1부에는 손석희 앵커, 유시민 작가, 윤여정, 서복현 기자가 출연했다.
 
이날 손석희 앵커는 목포 신항에 있는 이가혁 기자와 연결했다.
 
‘뉴스룸’ 출연진 /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뉴스룸’ 출연진 /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이가혁 기자는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이 투표의 중요성을 절실히 느끼는 중이라고 말해 이목이 모이게 했다.
 
이어 이가혁 기자는 손석희 앵커가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들과 인터뷰할 수 있도록 연결했다.
 
이날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은 만약 사고 해역에서 나온 뼈가 미수습자라면 해당 지역 수색에 대한 대책이 있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차기 대통령이 누가 됐든 세월호 미수습자들을 꼭 찾아내 미수습자 가족들이 유가족이 될 수 있도록 만들어달라고 부탁했다.
 
한편, 오늘 JTBC ‘뉴스룸’은 제 19대 대통령 선거 특집(제 19대 대선)으로 꾸려진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