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채수빈, 길거리 캐스팅 비화…“밤 10시의 하교길, 대표님 만났다”
  • 유해인 기자
  • 승인 2017.05.02 14:1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해인 기자] 채수빈이 큰 인기를 누리고 있는 가운데 그의 캐스팅 일화 역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채수빈은 지난 2016년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배우의 길을 걷게 된 계기를 밝혔다.
 
채수빈은 “학교가 끝나고 집에 가는 길이었다”며 “밤 10시에 신호등을 지나가다 우연히 대표님을 만났다”고 말문을 열었다.
 
 

채수빈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채수빈 / 톱스타뉴스 포토뱅크

 

이어 그는 “처음엔 대표님 명함만 받고 알고 지내는 사이에 그쳤다. 그러다 스무 살 때 캐스팅됐다”고 데뷔 계기를 밝혔다.

캐스팅이 되지 않았다면 대학에 진학했을 것 같냐는 질문에 채수빈은 “그랬을 것 같다. 배우는 그당시 막연한 꿈이었기 때문”이라고 털어놓았다.
 
한편, 채수빈은 최근 MBC ‘역적’에 출연해 놀라운 연기력으로 좌중을 압도하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