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나다, 도발적인 커버로 시선강탈…‘이렇게 섹시했나?’
  • 이찬혁 기자
  • 승인 2017.04.28 10:5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찬혁 기자] 래퍼 나다가 누드톤 의상을 입고 아찔한 뒤태를 선보인 맥심(MAXIM) 5월호 일반서점용 A커버에 이어, 맥심 정기구독자 전용 S커버가 공개되어 눈길을 끈다.
 
S커버는 맥심 정기 구독자에게만 배송되는 상품으로, 일반 서점용 A커버와는 또 다른 매력을 느낄 수 있다. 이 S커버에서 래퍼 나다는 파란색 란제리 위에 오버올 진을 입어 시원한 느낌과 특유의 걸크러쉬 매력, 섹시함을 한껏 살렸다. 특히 화보 속 나다는 약간 삐친듯한 귀여운 표정을 짓고 있어 웃음을 자아낸다. 맥심은 이번 화보를 통해 “나다의 걸크러시의 매력뿐 아니라 건강미, 유쾌함, 청순한 모습까지 다양한 매력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래퍼 나다 / 맥심
래퍼 나다 / 맥심

 
 
래퍼 나다 / 맥심
래퍼 나다 / 맥심

 
섹시한 매력과 시원한 성격, 대중을 사로잡는 퍼포먼스로 ‘한국의 니키 미나즈’라는 별명을 얻고 있는 나다는 그룹 와썹을 통해 데뷔, 트월킹이라는 파격적인 댄스로 큰 주목을 받기도 했다. 나다는 맥심 화보 촬영장에서 ‘트월킹’을 직접 시연하면서 강의까지 하는 적극성도 보였다.
 
화보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나다는 ‘자신이 가장 섹시 해 보일 때’를 묻자 “자고 일어나 씻기 바로 전. 헝클어진 머리와 부은 입술이 섹시하다”고 응답했다. 또한 “어릴 때부터 발육이 남달랐다. 뒤태만큼은 자신 있다”라며 솔직한 발언도 들려줬다.
 
나다의 두 개 버전 표지를 공개하자 이를 본 네티즌들은 “나다 정말 매력 있다”, “나다가 이렇게 섹시했나? 다시 보인다”, “나다 섹시미 파괴적이다”, “미친 몸매 인정” 등의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래퍼 나다의 시원한 화보와 인터뷰 외에도 맥심 5월호에는 한국 레게의 본좌 스컬, 대선 특집 기자·평론단이 뽑은 정치영화 TOP 5, 소신 발언으로 화제를 모은 쇼핑몰 CEO 이희은, 미스맥심 김소희와 정연의 숨 막히는 섹시 화보 등을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