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힘쎈여자 도봉순’ 박형식, “극 중 봉순이를 아껴주고 싶었다”
  • 표미내 기자
  • 승인 2017.04.21 09: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미내 기자] 박형식이 박보영과 함께 한 소감을 밝혔다.
 
지난 19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UAA(United Artists Agency)에서 톱스타뉴스와 tvN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의 주역 박형식과의 인터뷰가 진행됐다.
 
이 날 박형식은 ‘힘쎈여자 도봉순’ 종영 소감을 묻는 질문에 “처음에는 부담 많이 가진 작품이었는데 많은 분들에게 사랑을 받아서 너무 기쁘다”고 답했다. 
 
 
박형식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박형식 / 톱스타뉴스 최규석 기자

 
이어 “파트너인 보영누나도 그렇고 많은 선배님들이 주위에서 마음 껏 뛰어 놀 수 있도록 자신감을 가질 수 있게 해 줘서 재밌었던 기억 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또한 상대 배역으로 함께 호흡을 맞춘 박보영에 대해 “영화 ‘늑대소년’에서의 보영누나의 연기를 보고 울었다 그 때부터 ‘연기 가슴 저리게 잘 하신다’고 생각했는데 함께 하게 돼서 너무 좋았다”고 전했다.
 
이 날 박형식은 “봉순이를 아끼고 싶었다 키스신이 뒤늦게 나온 게 너무 좋았고 첫키스신도 소중하게 하고 싶었다”며 봉순이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한편, 박형식은 ‘힘쎈여자 도봉순’에서 안민혁 역을 맡아 박보영과의 ‘특급 케미’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