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잇아이템] ‘특별시민’ 심은경-문소리-라미란-류혜영, 위풍당당 女크러쉬 화보 공개
  • 이호영 기자
  • 승인 2017.04.20 17: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호영 기자] ‘특별시민’이 세대를 아우르는 충무로 대표 여배우 심은경, 문소리, 라미란, 류혜영의 ‘바자(BAZAAR)’ 화보를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영화 ‘특별시민’은 현 서울시장 ‘변종구’(최민식)가 차기 대권을 노리고 최초로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치열한 선거전 이야기다.
 
한국 영화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선거’라는 신선한 소재와 대한민국 대표 배우 최민식을 비롯 연기파 배우들의 열연, 현실 공감 메시지로 호평을 이끌고 있는 ‘특별시민’이 심은경, 문소리, 라미란, 류혜영의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바자(BAZAAR)’ 화보를 공개해 화제를 모은다.
 

류혜영-심은경-라미란-문소리 / 비자
류혜영-심은경-라미란-문소리 / 비자

 
이번에 공개된 심은경, 문소리, 라미란, 류혜영의 ‘바자(BAZAAR)’ 화보는 ‘특별시민’에서 선거판을 휘어잡는 프로페셔널한 전문가로 변신한 네 배우의 세련되고 감각적인 모습으로 보는 이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화이트 셔츠와 블랙 자켓, 점프 슈트까지 모노톤의 시크한 의상과 내추럴한 스타일링으로 이목을 집중시키는 네 배우는 남심은 물론 여심까지 사로잡는 카리스마 넘치는 걸크러쉬 매력으로 깊은 인상을 남긴다.
 
‘특별시민’에서 선거판의 젊은 피 ‘박경’ 역을 통해 이전에 보지 못한 연기와 스타일 변신을 하게 된 심은경은 이번 화보에서 아방가르드하고 유니크한 매력을 선보이며 색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또한 베테랑 정치 기자 ‘정제이’역을 맡은 문소리는 특유의 강렬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는 화보와 함께 영화에 출연하게 된 계기와 최민식과의 특별한 인연도 함께 전했다.
 
헌정 사상 최초 3선 서울시장에 도전하는 ‘변종구’(최민식 분)의 라이벌 구도에 있는 ‘양진주’역을 맡은 라미란은 이번 연기에 대한 소감을 전하며 시크함과 유쾌함을 동시에 선사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마지막으로 그윽한 눈빛으로 아련한 감성을 전하는 류혜영은 ‘특별시민’에서 연기한 ‘임민선’에 대해 용기와 신념이 있는 캐릭터라며 만족감을 나타내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특별시민’은 오는 4월 26일,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라미란 / 비자
라미란 / 비자

문소리 / 비자
문소리 / 비자

심은경 / 비자
심은경 / 비자

류혜영 / 비자
류혜영 / 비자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