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금님의 사건수첩’ 안재홍, 멍뭉미로 조선꽃미남 등극… ‘심쿵 매력’ 발산
  • 황현경 기자
  • 승인 2017.04.20 11: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현경 기자] ‘임금님의 사건수첩’의 안재홍이 다채로운 매력으로 관객들 사로잡을 예정이다.
 
영화 ‘임금님의 사건수첩’은 막무가내 임금 ‘예종’과 어리바리 신입 사관 ‘이서’가 한양을 뒤흔든 괴소문의 실체를 파헤치기 위해 과학수사를 벌이는 코믹 수사 활극이다.
 
안재홍 / CJ엔터테인먼트-영화사람
안재홍 / CJ엔터테인먼트-영화사람

 
천재적 기억력을 가진 신입 사관 ‘이서’는 어명을 앞세워 시종일관 구박을 날리는 ‘예종’의 뒷바라지를 도맡으며 대체 불가한 매력을 발산한다. 24시간 밤낮없이 임금 예종의 곁을 지켜야만 하는 이서는 시도 때도 없이 조는 것은 기본, 매사 허둥대고 실수를 연발하는 허당 매력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안재홍 / CJ엔터테인먼트-영화사람
안재홍 / CJ엔터테인먼트-영화사람

 
특히 겁이 나고 귀찮아도 직접 사건을 쫓는 예종의 뒤를 쫓아야만 하는  이서와 예종의 관계는 적재적소에 웃음을 배가시킨다. 또한 티격태격하다가도 예종을 향한 깊은 충정심과 천재적 기억력으로 결정적인 순간 의외의 활약을 펼치는 이서는 엉뚱하고 둔한 매력과는 상반된 강직하고 용기 있는 모습으로 관객들을 매료시킬 것이다.
 
안재홍 / CJ엔터테인먼트-영화사람
안재홍 / CJ엔터테인먼트-영화사람

 
“천재적 기억력을 지닌 장원급제도 한 사관이지만 엉뚱하면서도 허당끼가 있는 입체적인 이서 캐릭터가 매력적이었다. 영화를 통해 어리숙한 이서가 점차 성장해가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낸 안재홍은 특유의 러블리함을 발산하며 남녀노소 관객들을 무장해제시킬 것이다.
 
한편, ‘임금님의 사건수첩’은 26일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