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DIA) 정채연,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 전해…‘23시간 째 통화 중’
  • 박소윤 기자
  • 승인 2017.04.19 18: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소윤 기자] 다이아(DIA) 정채연이 23시간째 통화 중인 것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계속되는 전화에 공개된 번호에서는 ‘통화 중’이라는 멘트가 꾸준히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더불어 지금까지 공개된 번호로 문자 2만여 건과 부재중 전화가 수만 통 이상 걸려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채연 외 다른 다이아(DIA) 멤버들의 휴대폰 번호는 19일 정오 음원 발매와 동시에 공개됐으며, 공개 후 방송국 대기실 혹은 이동 중 무작위로 전화를 연결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그들은 팬들이 있는 곳으로 깜짝 방문을 하는 등 다양하게 소통할 예정이다.
 
이에 하루 먼저 번호를 공개 한 정채연은 어제부터 연습 도중 무작위로 전화를 받으며 팬들과 소통하고 있으며, 모든 전화를 받지 못함에 미안해하고 있다.
 
정채연의 전화번호 / MBK ENT
정채연의 전화번호 / MBK ENT

 
전화 연결했던 팬들 중 가장 기억에 남는 팬은 “아이오아이(I.O.I) 활동 당시 공무원을 준비하던 팬과 우연히 영상 통화가 연결이 되어 서로 안부를 주고받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며 “가장 기억에 남고 기뻤다. 고등학교 1학년 학생들과 기숙사에서 된 전화 연결도 즐거운 기억”이라고 전했다.
 
다이아(DIA)는 19일 정오 정규 2집 ‘YOLO’를 발매하며 다양한 이벤트를 선보이고 있다. 그들은 멜론과 네이버 뮤직에서 음원을 다운로드하는 이용자 중 하루에 3천 명씩 추첨을 통하여 일주일간 햄버거 쿠폰을 선물한다.
 
한편, 다이아(DIA)는 19일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관련기사